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14명| 완치 13,786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46,652명
서울 아파트 전셋값 1년 새 2천400만 원↑
Posted : 2020-06-02 09:14
서울의 아파트 전셋값이 1년 사이 2천500만 원 가까이 오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KB국민은행의 '부동산 리브온' 자료를 보면, 지난달 서울의 아파트 평균 전셋값은 4억8천656만 원으로 1년 전의 4억6천241만 원보다 2천414만 원, 5.2% 상승했습니다.

전용 84㎡ 아파트를 기준으로 1년 사이 전셋값이 가장 많이 오른 곳은 강남구로 8천171만 원 상승했고, 가장 적게 오른 곳은 도봉구로 494만 원 올랐습니다.

평균 전셋값이 가장 비싼 지역은 역시 강남구로, 전용 84㎡짜리 전세 아파트를 얻는데 평균 7억8천여만 원이 필요했고, 가장 저렴한 지역인 도봉구에서는 84㎡ 아파트를 얻는데 평균 3억 원가량 들었습니다.

김현우 [hmwy12@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