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조국 일가 탈세" vs "확인되지 않은 의혹"
Posted : 2019-10-10 13:53

동영상시청 도움말

국세청을 대상으로 진행된 국정감사에서도 조국 법무부 장관 일가를 둘러싼 각종 의혹을 두고 여야가 공방을 벌였습니다.

자유한국당은 조 장관의 부인인 정경심 교수가 상속세와 소득세를 내지 않은 의혹이 있다며 국세청이 세무조사를 벌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반면, 더불어민주당은 현재 검찰 수사가 진행되는 상황이고 언론 등을 통해 제기된 의혹만 있다며, 이런 상황에서 국세청이 세무조사를 벌일 순 없다고 맞섰습니다.

이에 대해 김현준 국세청장은 법과 원칙에 따라 흔들림 없는 과세행정을 펼치고 있다는 원론적인 답변을 내놨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