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KCGI "조현민 복귀, 책임경영 원칙에 반해...깊은 유감"
Posted : 2019-06-12 15:45
행동주의 사모펀드 KCGI가 한진칼의 조현민 전무 선임에 대해 강한 유감의 뜻을 표명했습니다.

KCGI는 한진그룹의 기업가치를 크게 훼손한 조 전무가 자신이 일으킨 각종 문제에 대한 수습조차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채 복귀하는 것은 책임경영 원칙에 반하는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조 전무는 '물컵 갑질' 사건으로 한진그룹의 모든 직책에서 물러나게 됐지만, 그 와중에도 지난해 대한항공과 진에어로부터 17억 원가량의 보수와 퇴직금을 챙겼고, 정석기업에서는 '임원 업적금'까지 받았다고 지적했습니다.

특히 이번에 조 전무가 한진칼 전무로서 경영에 참여하는 것은 거액의 보수를 받아 상속세 납부 재원을 마련하기 위한 방법이라는 의구심이 든다고 주장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