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719명| 완치 10,531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1,005,305명
[한컷뉴스] 13월의 보너스가 아니라 세금폭탄?
Posted : 2015-01-14 17:42
[한컷뉴스] 13월의 보너스가 아니라 세금폭탄?
'13월의 보너스'라 불렸던 연말정산, 하지만 올해부터 5천 만 원 이상 연봉자들에겐
'세금 폭탄'을 안겨줄 것으로 보입니다.

예를 들어보면 배우자 소득이 없고 자녀가 2명인 연봉 7500만 원인 직장인의 경우 지난해에는 자녀교육비와 보험료, 의료비 지출 등으로 세액공제를 모두 받아 만 원을 환급 받았다면, 올해는 97만 원을 추가로 내야합니다.

[한컷뉴스] 13월의 보너스가 아니라 세금폭탄?

세법 개정에 따라 소득 구간에 따라 공제받을 수 있는 금액인 근로소득공제가 기본적으로 줄었기 때문입니다. 정부는 전체 환급액이 지난해보다 4천 3백억 원 정도 줄어들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디자인:박유동[graphicnews@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