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차관보, 러 참가 회의서 北 군사력 증강 행위 지적...루덴코 차관과 조우

외교차관보, 러 참가 회의서 北 군사력 증강 행위 지적...루덴코 차관과 조우

2024.06.26. 오전 04:25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정병원 외교부 차관보는 러시아가 참석한 국제회의에서, 북러 간 새 조약 체결 등 북한의 군사적 능력을 증강하는 어떠한 직·간접적 행위도 유엔 안보리 결의를 위반하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정 차관보는 그제(24일) 이란 테헤란에서 열린 제19차 아시아협력대화, ACD 외교장관회의에 한국 수석대표로 참석해, 최근 북한의 지속적인 도발에 따른 엄중한 한반도 상황을 설명하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국제사회가 국제 안보·평화에 위해가 되는 모든 행위에 대해 단호히 대처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대해 러시아 측 수석대표로 참석한 안드레이 루덴코 외무차관은 아무런 반응이 없었다고 외교부 당국자는 전했습니다.

이 당국자는 또, 어제 정 차관보와 루덴코 차관이 짧게 조우했다며 외교 관례상 구체적인 대화 내용은 공개하기 어렵다고 덧붙였습니다.

ACD는 2002년 태국 주도로 창설된 아시아 국가 간 협의체로 한중일, 아세안, 중동·서남아, 중앙아, 러시아 등 총 34개 국가와 팔레스타인으로 구성되며 현재 이란이 의장국을 맡고 있습니다.

정 차관보는 이번 회의 참석을 계기로 바게리-카니 이란 외교장관 대행과 양자 면담도 하고 양국 간 학술, 문화 교류 등 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정 차관보는 이란이 중동 지역에서 큰 영향력을 행사하는 만큼 역내 안정을 위해 보다 건설적인 역할을 기대한다고 하고, 우리 정부도 안보리 비상임이사국으로서 국제사회 노력에 적극 기여 하겠다고 말했습니다.



YTN 조수현 (sj102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