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완견 모독, 그냥 기레기"...野 일각, 이재명 발언 옹호

"애완견 모독, 그냥 기레기"...野 일각, 이재명 발언 옹호

2024.06.16. 오후 2:59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더불어민주당 일부 의원들은 쌍방울 대북송금 사건이 조작됐다고 주장하며, 기자들이 검찰의 애완견처럼 검증 없이 받아쓰기만 한다고 비난한 이재명 대표의 발언을 옹호했습니다.

양문석 의원은 SNS에 애완견이란 표현은 애완견에 대한 모독이고 앞으로는 그냥 보통 명사가 된 '기레기'라고 하면 좋을 거라며 남을 비난할 때는 자신도 비판받을 각오를 해야 한다고 적었습니다.

노종면 의원도 학계에서도 권력이 주문하는 대로 받아쓰는 언론을 애완견이라고 한다며 이는 감시견 역할을 하는 언론의 반대편을 일컫는 말이지 언론 비하나 망언으로 반응할 일이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이 대표가 마치 모든 언론을 싸잡아 비하한 것처럼 왜곡하는 여당이야말로 자신들의 애완견을 향해 짖으라고 종을 흔드는 격이라고 주장했습니다.


YTN 나혜인 (nahi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2024 YTN 서울투어마라톤 (2024년 10월 5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