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두관 "김홍일 방통위원장 후보자, 10년 새 재산 5배 이상 늘어"

실시간 주요뉴스

김두관 "김홍일 방통위원장 후보자, 10년 새 재산 5배 이상 늘어"
김홍일 방송통신위원장 후보자의 재산이 공직 퇴직 이후 10년 동안 5배 이상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더불어민주당 김두관 의원실이 확보한 자료를 보면, 지난 6월 국민권익위원장 임명 당시 김 후보자의 신고 재산은 61억5천만 원으로, 부산 고검장 재직 당시인 2013년 12억 원보다 49억 원가량 늘어났습니다.

김 후보자는 부산 고검장을 마지막으로 공직에서 퇴임한 뒤, 대형 법무법인으로 자리를 옮겼고 제과업체와 건설사 사외이사를 지내기도 했습니다.

김 의원은 인사청문 과정에서 김 후보자 재산 증식 경위 등을 철저히 검증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YTN 김대겸 (kimdk1028@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