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대통령실, 돈줄 쥐고 공영방송 협박...땡윤뉴스 만들 작정인가"

민주 "대통령실, 돈줄 쥐고 공영방송 협박...땡윤뉴스 만들 작정인가"

2023.06.05. 오후 6:50
댓글
글자크기설정
인쇄하기
AD
더불어민주당은 대통령실이 KBS 수신료와 전기요금 분리 징수를 권고한 데 대해, 돈줄을 쥐고 공영방송을 협박하는 날이 올 줄 상상도 못 했다고 비판했습니다.

강선우 대변인은 오늘(5일) 브리핑에서 분리 징수 권고는 수신료를 무기로 공영방송을 길들이겠다는 선포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이어 기어코 공영방송을 장악해 '땡윤뉴스'를 만들 작정이냐고 반문하며, 공영방송은 권력과 금력에 흔들리지 않고 공정성을 유지하기 위해 수신료를 받는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강 대변인은 또 TBS는 조례로 지원금을 끊고, YTN은 민영화를 시도하고, MBC는 방문진 감사로 찍어 누르고 있다며 이는 정권을 향한 불편한 목소리는 조금도 용납할 수 없다는 겁박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국민의힘은 이와 관련해, 아직 공식 입장을 내지 않았습니다.



YTN 이준엽 (leejy@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재배포 및 AI 데이터 활용 금지]
당.점.사 - 당신의 점심을 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