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정은, ICBM 공로자들과 기념사진...둘째 딸 또 동행

실시간 주요뉴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 18일 있었던 대륙간탄도 미사일 ICBM '화성-17형' 발사에 참여한 공로자들과 기념사진을 찍었습니다.

또, 이 자리에 동행한 둘째 딸의 사진도 공개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오늘(27일) 김 위원장이 '화성-17형' 시험발사 성공에 기여한 공로자들과 함께 사진을 찍었다고 보도했습니다.

통신은 김 위원장이 이 자리에서 화성-17형은 전략적 힘의 위대한 실체라며 두 손에 억세게 틀어쥔 초강력을 더욱 절대적인 것으로, 불가역적으로 다져나가야 한다고 말했다고 전했습니다.

통신은 이번 기념촬영에 김 위원장이 지난 18일 ICBM 발사장에서 처음 공개했던 둘째 딸과 또다시 손을 잡고 등장했다며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습니다.

딸은 어머니 리설주 여사와 닮은 스타일로 꾸며 눈길을 끌었는데, 김일성 주석부터 내려오는 이른바 '백두혈통'으로서 권위를 부각하려는 의도라는 분석이 나옵니다.

북한은 지난 18일 김 위원장의 딸을 처음 공개할 때와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ICBM과 이동식 발사 차량 앞에 서 있는 모습을 노출하며 군사시설도 과시했습니다.



YTN 조수현 (sj1029@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