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주호영 "野, 해임 건의안 마구 휘둘러...정부 협박"

실시간 주요뉴스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야당이 박진 외교부 장관에 대한 해임건의안을 발의한 것을 두고 다수당의 횡포이자, 정부에 대한 협박에 가깝다고 비판했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어제(27일) 오후 의원총회에서 민주당이 기어이 박 장관의 해임건의안을 발의했다며 내일(29일)쯤 표결을 강행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기자들과 만나 민주당이 의석수가 많다고 해임건의안을 전가의 보도처럼 휘두른다 국민 피로감만 높아지고 자칫 해임건의안이 희화화될 확률도 높다고 지적했습니다.

특히 외교부 장관은 대한민국을 대표해 외교 활동을 하는 사람인데 불신임이란 불명예를 덧씌워 놓으면 많은 지장이 있을 것이라며 이 점에 대해서도 다시 한 번 고려해달라고 촉구했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또 의사일정을 미리 협의하지 않으면 의안으로 상정할 수 없게 돼 있는 만큼 국회의장에게도 협조를 요청할 생각이라고 덧붙였습니다.



YTN 김태민 (tm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