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해리스, 모레 DMZ 방문..."IRA 한국 측 우려 해소 방안 모색할 것"

실시간 주요뉴스

한 총리 "해리스, DMZ 방문은 매우 상징적"
해리스, DMZ 미 장병 격려 뒤 브리핑 받을 예정
해리스 "IRA 관련 한국 측 우려 해소 방안 모색"
한 총리, 기시다 日 총리와도 면담 예정
[앵커]
해리스 미국 부통령이 모레(29일) 우리나라를 방문해 윤 대통령을 예방한 후 비무장지대, DMZ를 방문합니다.

한덕수 국무총리와의 도쿄 회동에서는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 IRA에 따른 우리 측 우려를 해소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김세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아베 신조 전 총리의 국장 참석을 위해 일본을 방문한 한덕수 국무총리!

한 총리는 도쿄에 도착한 직후 곧바로 카말라 해리스 미국 부통령과 만나 한미 동맹을 비롯한 주요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한 총리는 이 자리에서 모레 방한하는 해리스 부통령이 윤석열 대통령을 예방한 뒤 DMZ를 방문할 계획을 공식화했습니다.

특히 서울 방문 기간 비무장지대에 가는 것은 매우 상징적이라고 의미를 부여했습니다.

[한덕수 / 국무총리 : 전 해리스 부통령이 DMZ에 방문하는 것은 한반도 평화와 안보를 위한 미국의 강력한 약속을 보여주는 매우 상징적인 표현이라고 봅니다.]

해리스 부통령 역시 DMZ 방문이 강력한 한미 동맹을 바탕으로 한 대북 메시지에 방점이 찍혀 있음을 시사했습니다.

[카말라 해리스 / 미국 부통령 : 해리스 부통령은 DMZ에서 미 장병들을 격려하고 군 작전 관련 브리핑을 받을 계획입니다.]

이런 가운데 한 총리는 한미 양국의 경제 협력이 한미 동맹의 중요한 축으로 확대되고 있다면서, 미국의 인플레이션 감축법, IRA의 차별적 요소에 대한 우리 측 우려를 전달했습니다.

이에 대해 해리스 부통령은 우리 측 우려를 해소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답했습니다.

[조현동 / 외교부 1차관 : 한국 측의 우려를 잘 알고 있다고 하고 이를 해소하기 위한 방안을 한국 측과의 긴밀한 협의하에 지속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한덕수 국무총리는 아베 전 총리의 국장에 참석한 이후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의 면담을 비롯해,

일본 경제계 주요 인사들과도 잇따라 회동도 이어가며 일본과의 관계 개선을 위한 접촉면을 늘려갈 계획입니다.

YTN 김세호입니다.


YTN 김세호 (se-35@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