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수유리 광복군 17명', 오늘 대전현충원에서 합동 안장식

실시간 주요뉴스

'수유리 광복군 17명', 오늘 대전현충원에서 합동 안장식
수유리 광복군 합동 묘소의 선열 17위에 대한 합동 안장식이 오늘 국립대전현충원에서 열립니다.

국가보훈처는 오늘 오전 10시 30분 서울현충원 현충관에서 합동 봉송식이 열리고, 오후 4시 대전현충원에서 안장식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합동 봉송식 후 선열 17위 영현은 국방부 의장대와 경찰 호위 속에 총 17대의 차로 이동해 대전현충원 독립유공자 7 묘역에 조성된 '수유리 한국광복군 합동 묘역'에 개별 안장됩니다.

참배단에는 선열 17위의 이름과 공적, 수유리 광복군 묘비에 각인되어 있던 비문을 함께 새겨둘 방침입니다.

봉송식과 안장식에는 수유리 광복군 선열 중 백정현 지사의 조카 백공수 씨, 이도순 지사의 외손 김대진 씨, 이한기 지사의 종손 이세훈 씨 등을 비롯해 광복군 후손들이 참석할 예정입니다.

대전현충원에는 현재 광복군 선열 343위가 안장되어 있어 수유리 광복군 17위가 안장되면 총 360위가 됩니다.




YTN 이교준 (kyojoon@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