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박순애 "모든 논란은 제 책임"...35일 만에 사퇴

실시간 주요뉴스

[앵커]
박순애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임명 35일 만에 결국 사퇴했습니다.

학제 개편 등 모든 논란의 책임은 자신에게 있다고 밝혔는데요,

직접 들어보겠습니다.

[박순애 /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 국민 여러분, 오늘 저는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직을 사퇴하고자 합니다. 제가 받은 교육의 혜택을 국민께 되돌려드리고 싶다는 마음 하나로 달려왔지만, 많이 부족했습니다. 학제 개편 등 모든 논란의 책임은 저에게 있으며 제 불찰입니다. 우리 아이들의 더 나은 미래를 기원합니다. (부총리님 사퇴 언제 결심하신 거에요?)….]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