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尹, 나토 사무총장과 면담 연기...추후 개최도 불투명

실시간 주요뉴스

윤석열 대통령과 한국시각으로 새벽 1시에 예정됐던 나토 사무총장과의 면담이 갑자기 연기됐습니다.

대통령실은 나토 사무총장과 핀란드, 스웨덴, 튀르키예(터키)의 4자 회담이 예상보다 길어져 윤 대통령 면담이 연기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최근 우크라이나 전쟁 등을 계기로 핀란드와 스웨덴이 나토 신규 가입을 신청했지만, 튀르키예가 완강히 반대하고 있습니다.

윤 대통령은 면담 현장에 왔다가 발길을 돌린 것으로 전해졌는데, 대통령실 관계자는 내일이나 모레 면담할 가능성도 현재로썬 불투명하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조은지 (zone4@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