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북한 매체, 코로나 통계조작 지적에..."황당무계 궤변"

실시간 주요뉴스

북한 매체는 북한이 발표하는 코로나19 관련 통계의 신빙성이 낮다는 지적에 발끈하며, 되려 남측이 코로나19를 '동족대결'에 악용한다고 비난했습니다.

대외용 주간지 통일신보는 동족 대결에 혈안이 된 남한의 보수세력들이 북한의 현실을 왜곡하고 헐뜯는 궤변과 악담을 매일같이 늘어놓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매체는 남한에서 제기됐던 평양발 변이 바이러스 출현 가능성이나 북한 당국의 코로나19 사망자 통계 축소 의혹 등을 문제 삼으며 북한에 대한 극도의 무지로부터 출발한 황당무계한 궤변이라고 반발했습니다.

북한은 지난달 15일 40만 명대에 육박했던 신규 발열 환자 규모가 현재는 4만 명대로 떨어졌고 누적 사망자 수도 72명으로 치명률이 0.002%에 그친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YTN 한연희 (hyheee@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