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오늘 바이든 방한...尹과 삼성 반도체 공장서 첫 일정

실시간 주요뉴스

오늘 바이든 방한...尹과 삼성 반도체 공장서 첫 일정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내일 윤석열 대통령과 첫 한미정상회담을 앞두고, 2박 3일 일정으로 공식 방한합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오늘(20일) 오후 주한 미 공군 오산기지에 도착해 환영행사를 한 뒤 첫 일정으로 윤 대통령과 함께 세계 최대 규모의 삼성전자 반도체 평택 공장을 찾습니다.

두 정상은, 기존 군사·안보 분야에 국한됐던 한미 동맹을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발전시키는 데 공감하고 있으며, 특히 바이든 행정부의 최대 관심사인 반도체를 '기술 동맹'의 축으로 삼을 계획입니다.

두 정상은 공장을 둘러본 이후에 간단한 인사말도 발표할 예정입니다.

앞서 김태효 국가안보실 제1차장은 반도체 설계는 미국이 최강이고 제조와 공정은 삼성 포함 우리 기업이 최고라며 서로 원하는 부분에 협력할 것이 있고, 시장이 확대되면 일자리가 커진다는 게 양국 정상의 인식이라고 설명했습니다.


YTN 박서경 (psk@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