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박홍근 "한덕수, 한동훈 들러리 전락...인준 매듭짓겠다"

실시간 주요뉴스

박홍근 "한덕수, 한동훈 들러리 전락...인준 매듭짓겠다"
더불어민주당 박홍근 원내대표는 내일(20일) 임명동의안 표결을 앞둔 한덕수 국무총리 후보자에 대해 윤석열 대통령과 국민의힘이 최우선으로 챙기려 했던 한동훈 법무부 장관 임명의 들러리로 전락했다고 비판했습니다.

박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서 윤 대통령 첫 시정연설에 예우를 다 했고, 의회주의, 협치 강조에 일말의 기대를 했지만, 윤 대통령은 다음 날 가장 큰 갈등적 인사인 복심 한동훈 임명을 강행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이미 어떤 효용 가치도, 존재 의미도 없는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 카드가 큰 비책인 양 쥐고 있지만, 윤 대통령과 국민의힘의 지나친 욕심으로 협치·신뢰 버스는 이미 떠났다고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이 모든 상황은 자업자득, 인과응보, 사필귀정이라며 민주당은 국민 눈높이에 맞게 한 후보자 임명 문제를 매듭짓겠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조성호 (chosh@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