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민주당-국민의힘, 양자토론 실무협상 결렬...내일 재개

실시간 주요뉴스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오는 31일 열기로 한 양자 토론과 관련해 벌인 실무협상이 결렬됐습니다.

박주민 민주당 방송토론콘텐츠 단장과 성일종 국민의힘 TV토론 실무협상단장은 오늘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에 만나 협상을 벌였습니다.

하지만 주제별 토론 방식을 주장한 민주당과 자유 토론 방식을 주장한 국민의힘 사이의 이견이 좁혀지지 않아 내일 오전 11시 추가 협상을 벌이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성 의원은 회의를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민주당이 주제마다 시간을 한정시켜 '대장동 논란'이나 최근 '성남FC 비리 의혹' 등의 검증 시간을 축소하려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박 의원은 아무 주제 없이 토론하면 국정 전반을 훑기 어렵기 때문에 '민생 경제'와 '외교 안보', '도덕성 검증'을 각각 주제로 토론하자고 제안했던 것이라고 반박했습니다.

이와 별개로 두 당은 오는 31일 오후 6시부터 2시간 동안 토론하는 데에는 합의하고 사회자와 중계 방식 등에 대해서도 특별한 이견은 없었다고 설명했습니다.


YTN 김태민 (tmkim@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