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윤석열 "탈원전 백지화...미세먼지 30%↑ 감축"

실시간 주요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탈원전 정책을 백지화하고 화석연료 발전 비중을 3분의 1로 감축해 임기 내 미세먼지를 30% 이상 줄이겠다고 공약했습니다.

윤 후보는 오늘(25일) 여의도 당사에서 이 같은 내용의 환경·농업 공약을 발표했습니다.

윤 후보는 먼저 석탄 등 화석연료 발전 비중을 임기 내 60%대에서 40%대로 대폭 줄이고, 재생에너지와 원전을 확대해 미세먼지 발생을 줄이겠다고 밝혔습니다.

또, 민관의 자발적 협약 형식으로 이뤄졌던 온실가스 감축계획을 의무화하고 권역별 할당량도 50% 이상 축소할 예정입니다.

농업 분야와 관련해선 농업직불금 예산을 현재의 두 배로 늘려 농가당 평균 수령액을 500만 원 수준으로 올리고, 외국인 근로자 단기취업 비자를 최대 9개월로 늘리는 방안도 내놨습니다.



YTN 부장원 (boojw1@ytn.co.kr)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카카오톡] YTN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