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재명 "상황 악화하면 소상공인 또 피해...추가지원 필수"

실시간 주요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는 코로나19 방역에 따른 손실보상 문제와 관련해 대규모 추가지원을 반드시 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이 후보는 서울 금천구에 있는 벤처기업 사무실에서 중소기업 공약을 발표한 뒤 기자들 질문에 답하면서 상황이 계속 악화하면 새롭게 방역을 강화할 수밖에 없고, 현장에서 엄청난 피해를 감수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이 피해를 입게 된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 후보는 국민의힘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이 언론 인터뷰에서 손실보상 규모로 100조 원을 언급한 것에 대해서는 진심이라면 환영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조숭래 선대위 수석대변인도 당사 기자회견에서 김 위원장 제안을 환영한다며 윤석열 후보도 50조 원 투입을 공약했던 만큼 즉각 동의하고 논의에 나와달라고 촉구했습니다.

YTN 조성호 (chos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