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尹, 방범대 순찰 동행..."진압 장비, 현장 상황 존중해야"

실시간 주요뉴스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가 범죄 진압을 위한 장비 사용에 현장 상황을 더 존중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습니다.

윤 후보는 어제(7일) 저녁 자율방범대원들과 서울 마포구 합정동 일대를 순찰한 뒤 최근 여경의 대처 논란과 관련한 취재진의 질문에, 남자 경찰이든 여자 경찰이든 적절한 진압 장비를 상황 판단에 따라 사용할 수 있어야 한다며 이같이 답했습니다.

또, 예산 지원을 통해 진압은 가능한데 상대에게 치명상을 주는 일은 줄이는 첨단 장비를 확보하고, 담당 경찰들이 충분히 훈련하고 대처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순찰에 동행한 이준석 대표도 시민의 안전이 최우선인 정책을 펴겠다고 윤 후보가 현장에서 약속했다면서, 당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김승환 (ksh@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