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의당 "김 총리, 홍남기 아들 의혹 감싸...심히 부적절"

실시간 주요뉴스

정의당 "김 총리, 홍남기 아들 의혹 감싸...심히 부적절"
정의당은 김부겸 국무총리가 '아들 특혜입원' 의혹을 받는 홍남기 경제부총리를 부적절하게 감쌌다며 심히 부적절한 언사라고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오현주 대변인은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김 총리 발언은 고위공직자 특권남용의 심각함을 전혀 인지하지 못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이어 홍 부총리 아들의 특혜 입원 논란은 정권 말기에 드러나는 전형적인 공직기강 해이라며 홍 부총리는 모르쇠로 일관할 게 아니라 시민들 앞에 책임 있는 입장과 태도를 밝히길 바란다고 요구했습니다.

앞서 김 총리는 기자간담회에서 홍 부총리 아들 의혹에 대해 아직 내용을 파악하지 못했다면서도 자식이 병원에 입원했는데 알아볼 수 있는 것 아니냐고 반문한 바 있습니다.

YTN 조성호 (chosh@ytn.co.kr)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