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강득구 "윤석열 처가, 공흥지구 개발사업으로 205억 챙겨"

실시간 주요뉴스

강득구 "윤석열 처가, 공흥지구 개발사업으로 205억 챙겨"
더불어민주당 강득구 의원은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 처가가 경기도 양평군 공흥지구 도시개발사업으로 200억 원이 넘는 수익을 챙겼다고 주장했습니다.

강 의원은 공흥지구 개발 내역서를 분석한 결과, 윤 후보 처가가 소유한 토지는 개발을 전후로 땅값이 63억 원에서 178억 원으로 뛰었으며, 자연 상승분 9억 원을 빼면 토지 시세차익만 105억 원에 달한다고 밝혔습니다.

또, 윤 후보 처가 회사가 공흥지구 개발 시행사업을 통해 100억 원 가까운 별도의 수익도 올린 만큼 전체 개발 이익은 최소 205억 원을 넘을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민주당 의원들은 내일(30일) 양평 공흥지구 현장과 양평 군청을 직접 방문할 예정입니다.

양평 공흥지구 개발엔 윤 후보 장모인 최 모 씨와 부인 김건희 씨가 대표이사와 등기이사로 재직했던 이에스아이엔디(ESI&D)가 참여했습니다.

YTN 송재인 (songji10@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