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의당 "이재명 '음식점 총량제' 발언, 자영업자 죽으라는 이야기"

실시간 주요뉴스

정의당 "이재명 '음식점 총량제' 발언, 자영업자 죽으라는 이야기"
정의당이 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의 '음식점 허가 총량제' 언급을 비판했습니다.

정의당 오현주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이 후보의 발언은 가뜩이나 코로나로 시름에 잠긴 자영업자들에게 실업자가 되던가 앉아서 죽으라는 얘기를 한 것이나 마찬가지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잘못된 발언은 주워 담고 사과하면 될 일이지만, 이 후보는 공약이 아니라면서 같은 주장을 반복하고 있다며 티끌만큼도 잘못을 인정할 수 없다는 오만함과 고집만 느껴진다고 꼬집었습니다.

이어 심지어 음식점을 운영하는 자영업자들을 촛불에 모여드는 불나방에 비유하기까지 했다며 깊은 유감을 표한다고 덧붙였습니다.



YTN 김태민 (tm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