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가계부채 당정협의..."결혼식 등 신용대출 한도 예외"

실시간 주요뉴스

더불어민주당과 정부가 내일(26일) 금융당국의 가계부채 관리방안 발표를 앞두고 신용대출 한도에 일부 예외를 두는 등 세부 보완대책을 최종 협의했습니다.

국회 정무위 소속 민주당 의원들과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오늘 오전 가계부채 관리방안 당정협의를 열고 장례식이나 결혼식 같은 불가피한 자금 소요엔 일시적으로 신용대출 한도에 예외를 허용하는 등 실수요자 보호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회의에 앞서 고승범 금융위원장은 가계부채가 우리 경제의 최대 잠재 위협요인이 될까 걱정하고 있다며 상환 능력 중심의 대출 관행 정책을 위해 내실화 방안을 만들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이와 동시에 동시에 취약계층과 실수요자를 보호해 균형감을 최대한 유지하려 했다고 설명했습니다.

YTN 김태민 (tmkim@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