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송영길 "50억이 이재명 잘못?...담장 낮아 도둑질했단 식"

실시간 주요뉴스

민주당 송영길 대표는 국민의힘 곽상도 의원이 "아들이 대장동 개발 시행사인 화천대유에서 50억 원의 퇴직금을 받은 것과 관련해, 그렇게 구조를 만든 이재명 지사 잘못이라 말하는 건 해괴망측한 변명이라고 비판했습니다.

송 대표는 오늘(26일) 전북 지역 순회 경선 인사말을 통해, 이는 도둑이 남의 집 담장이 낮아 도둑질을 할 수밖에 없었다는 식의 변명이라며, 50억 원의 퇴직금이 어떻게 대가성이 아니라고 말할 수 있겠느냐고 말했습니다.

곽 의원은 박근혜 청와대의 민정수석이었고 당시는 화천대유가 대장동 개발을 준비하던 때라며, 화천대유는 박근혜 정권의 실세들과 진짜 부동산 기득권 세력인 국민의힘 소속 정치인들의 꿀단지였다는 말이 나온다고 지적했습니다.

이로써 대장동 개발 사업 논란도 윤석열 전 총장을 둘러싼 고발 사주 의혹과 마찬가지로 시즌 2를 시작하게 됐다며, 그 실체를 수사기관이 명백히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YTN 송재인 (songji10@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