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속보] 김여정 "종전선언 좋은 발상...적대 철회하면 관계회복 논의"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속보] 김여정 "종전선언 좋은 발상...적대 철회하면 관계회복 논의"

2021년 09월 24일 13시 3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속보] 김여정 "종전선언 좋은 발상...적대 철회하면 관계회복 논의"
김여정 북한 노동당 부부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종전선언 제안에 대해 긍정적인 평가를 내놓으며 남측이 적대적이지만 않다면 남북관계 회복을 논할 용의까지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 부부장은 오늘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발표한 담화에서 종전선언은 나쁘지 않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김 부부장은 장기간 지속되고 있는 한반도의 불안정한 정전 상태를 물리적으로 끝장내고 상대방에 대한 적대시를 철회한다는 의미에서의 종전선언은 흥미 있는 제안이고 좋은 발상이라고 평가했습니다.

그러면서도 종전이 선언되자면 쌍방 간 한 존중이 보장되고 상대에 대한 편견적인 시각과 적대시 정책, 불공평한 이중기준부터 먼저 철회돼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선결 조건이 마련돼야 서로 마주 앉아 의의 있는 종전도 선언할 수 있을 것이며 남북관계, 한반도의 전도문제에 대해서도 의논을 해볼 수 있을 것이라고 조건을 걸었습니다.

이와 더불어 남측이 앞으로의 언동에서 매사 숙고하며 적대적이지만 않다면 얼마든지 남북 사이에 다시 긴밀한 소통을 유지하며 관계 회복과 발전 전망에 대한 건설적인 논의를 해볼 용의가 있다고도 덧붙였습니다.

북한은 오늘 오전 리태성 외무성 부상 명의로 종전선언이 시기상조라는 담화를 냈으나 불과 7시간여 만에 김 부부장 명의로 톤을 낮춘 담화를 냈습니다.

YTN 한연희 (hyheee@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