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국민의힘 첫 토론회 "윤석열 보수 궤멸 수사"·"홍준표는 민주당?"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국민의힘 첫 토론회 "윤석열 보수 궤멸 수사"·"홍준표는 민주당?"

2021년 09월 17일 00시 1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가 8명으로 압축되면서 처음으로 토론회가 열렸습니다.

'투톱'으로 꼽히는 윤석열, 홍준표 후보에게 질문이 집중된 가운데, '고발 사주 의혹'을 둘러싼 두 후보의 신경전도 이어졌습니다.

황혜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국민의힘 대선 경선 8강 토론회에서 윤석열, 홍준표 두 후보의 공방은 이어졌습니다.

홍 의원은 윤 전 총장에게 박지원 국정원장을 고발하면서 자신의 캠프를 음해한 것을 사과하라고 압박했지만,

[홍준표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박지원 공작'에 저희 캠프가 관련이 없다는 게 밝혀졌으면 최소한 그것도 사과해야 하지 않습니까?]

윤 전 총장은 수사가 필요하다는 의미였다고 반박했습니다.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언론계에 널리 퍼져 있는 얘기이기 때문에 만약에 여기에 두 사람이 끝낼 수 있는 사건이 아니라면 추가 수사를 해달라는 뜻….]

두 사람의 갈등에 옐로 카드도 등장했습니다.

[하태경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두 분께 옐로 카드를 꺼내지 않을 수 없습니다. 한 분이 홍준표 후보님이고 또 한 분이 윤석열 후보님입니다.]

특히 윤 전 총장을 비판하는 홍 의원을 향해선 민주당이냐는 비판도 쏟아졌습니다.

[홍준표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팩트가 확인이 되면 공작이란 말을 할 수가 없습니다. 그건 범죄가 됩니다.]

[하태경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이거 완전히 민주당 대변인이 하는 거랑 똑같잖아요!]

[원희룡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어떻게 보면 민주당보다도 더 내부 공격에 열을 올리고 계시는데 과연 우리 국민의 힘과 원팀인지….]

탄핵을 둘러싼 신경전도 치열했습니다.

[홍준표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박근혜 전 대통령 수사팀장 하면서 구속시킨 그 공로로 5계단 건너뛰어서 중앙지검장을 했습니다. 중앙지검장 때는 우리 보수진영을 궤멸시키는 데 앞장을 서고….]

[윤석열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검사로서 맡은 소임을 했고 법리와 증거에 기반해서 제가 일을 처리했는데 이거에 대해서 검사로서 한 일에 대해서 사과한다는 것은 맞지 않고요.]

[유승민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말이 180도 바뀌는 그런 경우를 굉장히 많이 봤습니다. 예를 들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서 춘향이 아니고 향단이였다, 탄핵을 당해도 싸다….]

[홍준표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우선 박근혜 전 대통령 문제는 유승민 후보가 나한테 물을 자격이 없어요.]

이준석 대표와 녹취록 갈등을 빚었던 원희룡 전 지사는 사과했고,

[원희룡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충정으로 나섰던 건데 그 과정에서 있었던 여러 가지 불편하고 잘못된 점들에 대해서 저는 미안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황교안 전 대표는 4·15 총선 부정 투표 의혹 제기에 집중했습니다.

[황교안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선관위 직원 이름이 개 씨, 거 씨, 광 씨, 글 씨, 긱 씨, 깨 씨 이렇게 되어있습니다. 저는 지난 총선 전면 무효다라고 선언하고 있습니다.]

극단적 이미지를 벗으려는 노력도 이어졌습니다.

[최재형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가족들이 모여서 애국가 4절 부르는 거, 각 가족들이 알아서 선택할 문제죠. 아마 저건 낯선 모습을 보셨기 때문에 그런 말씀 하신 것 같은데….]

[안상수 /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 : 허경영 후보 내용 보니까 이재명보다 나아서 가서 격려 겸해서 만났습니다.]

국민의힘은 경선 후보 8명으로 5차례 토론회를 더 실시해 다음 달 8일 후보를 4명으로 압축합니다.

YTN 황혜경입니다.

YTN 황혜경 (whitepaper@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