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정세균 캠프 "빅3 삼국지 시작...단일화는 없다"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정세균 캠프 "빅3 삼국지 시작...단일화는 없다"

2021년 08월 03일 04시 4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인 정세균 전 국무총리 측이 흔히 얘기하는 여권의 '빅3 삼국지'는 이제 시작됐다면서, 이낙연 전 대표와의 후보 단일화는 없다고 거듭 강조했습니다.

정세균 캠프의 정무조정위원장을 맡은 민주당 김민석 의원은 어제 기자간담회를 열고, 내부 조사 결과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의 가상대결에서 이낙연, 이재명, 정세균 후보가 접전군으로 나타났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검증이 진행될수록 본선 경쟁력이 입증될 것이라면서, 향후 정책과 전략을 중원에 집중하고 있는 만큼, 전국 순회 경선의 1차전인 충청에서의 이변을 기대해 달라고 덧붙였습니다.

YTN 차정윤 (jycha@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