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불붙은 국힘 대선 구도...이준석, 안철수에 최후통첩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불붙은 국힘 대선 구도...이준석, 안철수에 최후통첩

2021년 07월 31일 22시 1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윤석열 전 검찰총장 합류로 국민의힘의 대선 경선 구도가 달아오르고 있습니다.

이준석 대표는 야권 통합의 마지막 퍼즐인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를 향해 다음 주를 협상 시한으로 못 박으며 압박하고 나섰습니다.

부장원 기자입니다.

[기자]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합류로 국민의힘 대선 경선 대진표가 사실상 마무리됐습니다.

8월 말, 경선 버스 출발을 앞두고 남은 시간은 한 달인 데 주자들 사이의 세 대결은 이미 시작된 모습입니다.

국민의힘 내부에서는 '친 윤석열'계가 당내 최대 계파란 말까지 나올 정도입니다.

일단 초반 구도는 지지율 1위인 윤 전 총장을 중심으로 '친윤' 대 '반윤'의 대립구도가 펼쳐질 가능성이 큽니다.

윤 전 총장에 대한 국민의힘 기존 주자들의 검증 공세가 본격화된다는 의미입니다.

[김형주 / 前 민주당 의원(YTN 출연) : 경선이 되면 치열하게 싸움을 할 텐데. 홍준표나 안상수 전 시장 같은 후보들에 굉장히 큰 비난의 대상이 될 것 같습니다.]

또 다른 야권 통합 대상인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의 거취도 관심입니다.

국민의힘과의 합당 실무협상이 결론 없이 끝난 이후 안 대표는 아무런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그러자 이준석 대표는 다음 주를 협상 데드라인으로 못 박으며 마지막 압박에 나섰습니다.

안 대표가 늦게라도 국민의힘 대선 경선 버스에 탑승할지 아니면 국민의당 후보로 대선에 나설지 조만간 윤곽이 드러날 거로 보입니다.

YTN 부장원입니다.

YTN 부장원 (boojw1@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