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윤봉길 기념관'에서 본격 정치 선언...그간 윤석열이 등장했던 장소들은?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윤봉길 기념관'에서 본격 정치 선언...그간 윤석열이 등장했던 장소들은?

2021년 06월 25일 05시 2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윤석열/ 前 검찰총장 (2021년 3월 4일) : 검찰에서의 제 역할은 여기까지입니다. 그러나 제가 지금까지 해 왔듯이 앞으로도 제가 어떤 위치에 있든지 자유민주주의를 지키고 국민을 보호하기 위해 힘을 다하겠습니다.]

지난 3월 4일 이 메시지를 끝으로 검찰총장에서 사퇴한 윤석열 전 총장이 대권 도전을 선언합니다.

지난 3월부터 지금까지 넉 달에 가까운 시간 동안 윤 전 총장의 발길은 어디로 향했을까요? 되짚어보겠습니다.

사퇴 후 윤석열 전 총장은 다양한 분야 전문가들과 비공개로 교류했습니다.

5월 17일 서울대 반도체 연구소를 견학한 후 기념사진으로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이후 강릉시의 한 식당에서 국민의힘 권성동 의원과 만났다가 시민들과 기념사진도 찍었고요.

연희동 골목길을 찾아 골목길 경제학자로 불리는 교수와 한 시사 평론가와 함께 골목 상권을 둘러보기도 했죠.

[장예찬 / 시사평론가 (지난 6월 초) : 모종린 교수 같은 경우는 윤 전 총장님이 모종린 교수님 방송이나 책을 보시고 평소 흠모해 오셔서 직접 연락하셔서 만나게 된 것으로 압니다. 윤석열 전 총장님이 제가 SNS에 올린 글이나 방송 활동하는 영상 등을 다양한 경로로 봐서 저를 알고 계셨다고 하더라고요…]

5월에 시동을 건 거라면, 현충일 전날인 6월 5일에 국립서울현충원을 참배하면서 본격적인 정치행보를 출발했습니다.

"조국을 위해 희생하신 분들이 분노하지 않는 나라를 만들겠다" 라고 남긴 방명록 메시지는 사실상 대권 도전 선언이라는 분석이 많았습니다.

6월 5일과 현충일 당일 군에서 불행한 참사를 겪은 두 사람을 연이어 만났습니다.

2017년 8월 경기도 철원 육군부대에서 발생한 k9 자주포 폭발로 부상 당한 이찬호 씨를 만났고요.

그리고 2010년 천안함 생존장병인 전준영 씨를 만나 위로를 전했습니다.

윤 전 총장의 첫 공식 행보는 6월 9일 항일독립운동가 '이회영 기념관 개관식'이었습니다.

검찰총장 사퇴 이후 모처럼 윤 전 총장의 목소리도 들을 수 있었습니다.

[윤석열 / 전 검찰총장 (지난 9일) : 국민 여러분의 기대 내지는 염려 이런 거 다 제가 경청하고 알고 있습니다. 여러분이 좀 지켜봐 주시기를… 제가 걸어가는 길을 보시면 차차 아시게 되지 않겠나 싶습니다.]

다음 주 윤봉길 의사 기념관에서 입을 열 윤석열 전 총장,

국민들도 이제 검사가 아닌 정치인, 대권 주자로서의 윤석열에 대한 평가를 시작합니다.

그동안 장모와 부인이 연루된 여러 의혹이 제기됐고, 최근에도 X-파일이 이슈가 되고 있습니다.

이제 대선후보로서 이런 모든 의혹들에 대해 본격적인 검증이 시간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YTN 앵커 (anchor@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