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軍 "공군 공보 관계자 사건 개입 시도한 혐의 포착"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軍 "공군 공보 관계자 사건 개입 시도한 혐의 포착"

2021년 06월 22일 12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국방부는 어제 공군본부 공보정훈실에 대한 압수수색은 국방부 검찰단 수사 단계에서 공보 관계자가 여군 중사 성추행 사망 사건의 관계자를 접촉해 사건에 대한 개입을 시도한 혐의가 있어서 이뤄졌다고 밝혔습니다.

부승찬 대변인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국방부 검찰단과 군사법원이 공군본부 공보정훈실에 대해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할 사안이라고 판단했던 것 같고, 공훈정보실 소속 관계자 중에 피의자는 현재까지 없다고 전했습니다.

또 군사경찰이나 군검찰 관련해서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된 사람도 현재까지는 없지만, 여중사 성추행·사망 사건 수사가 거의 막바지 단계로 접어들었다고 보기엔 좀 어렵고, 더 진행돼야 될 사안이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은 전역했지만, 성역 없이 수사를 진행할 것이라며 관련 여부가 확인되면 이 총장이 민간인 신분이더라도 조치할 수 있는 게 있다면서 서욱 국방장관에 대해서도 성역 없이 수사를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승윤 [risungyoo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