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윤석열 입당 메시지 번복..."태산처럼 신중하게"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윤석열 입당 메시지 번복..."태산처럼 신중하게"

2021년 06월 18일 21시 5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야권의 유력 대선주자로 대변인을 통한 이른바 '메시지 정치'를 이어가고 있는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국민의힘 입당을 두고 혼선을 노출했습니다.

윤 전 총장의 이동훈 대변인은 KBS 최경영의 최강시사에 나와 윤 전 총장이 야권 빅텐트에서 국민의힘이 중심이 되어야 한다는 견해를 갖고 있다며, 국민의힘 입당을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여도 될 것 같다고 답했습니다.

그러나 한 시간 정도 뒤 윤 전 총장의 입장이라면서 입당 여부는 민심투어 이후에 판단할 문제라는 메시지를 기자들에게 보내 번복했습니다.

또, 40분 뒤 입당은 경거망동하지 않고 태산처럼 신중하게 행동할 것이라는 윤 전 총장의 입장을 다시 밝히면서,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고 재확인했습니다.

이정미 [smiling37@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