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화이자 백신 접종받은 20대 육군 병사 숨져...오늘 부검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화이자 백신 접종받은 20대 육군 병사 숨져...오늘 부검

2021년 06월 14일 03시 3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화이자 백신 접종받은 20대 육군 병사 숨져...오늘 부검
일주일 전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20대 육군 병사가 갑자기 숨져 군 당국과 보건 당국이 조사에 나섰습니다.

육군 수도방위사령부 소속 23살 박 모 병장은 지난 6일쯤 부대에서 백신을 접종한 뒤 어제(13일) 오전 7시 45분쯤 생활관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숨진 박 병장은 제대를 일주일가량 앞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부는 30살 미만 장병에게 화이자 백신을 접종하고 있습니다.

유가족은 박 병장이 평소 앓던 기저 질환이 없었고 외관상 폭행 흔적 같은 특이사항도 발견되지 않았다고 말했습니다.

군 당국은 사인 규명을 위해 오늘 오전 국군수도통합병원에서 박 병장의 시신을 부검할 방침입니다.

이승윤 [risungyoon@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2020 도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