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2,975명| 완치 20,158명| 사망 383명| 검사 누적 2,226,701명
통합당 "권경애 압박, 국정조사·특검으로 밝혀야...한상혁 불법 있으면 즉각 해임 필요"
Posted : 2020-08-06 13:58
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 출신 권경애 변호사가 폭로한 한동훈 검사장 관련 압박 전화에 대해 그야말로 권언유착이라면서 국정조사 또는 특별검사를 통해 진실을 명백하게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오늘 오전 기자간담회를 열고 권 변호사를 압박했다는 인물이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이든, 문재인 대통령을 직접 보좌하는 청와대 관계자든 문제의 심각성을 이루 말할 수 없다면서 이같이 밝혔습니다.

특히, 한 위원장의 경우에는 정치적 중립이 훨씬 요구된다면서 조속히 조사해서 불법 행위가 밝혀지면 문 대통령이 즉각 해임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한 위원장이 청와대·더불어민주당과 함께 당·정·청 회동에 참석해 지상파 방송 중간광고 허용 등을 논의했다는 논란에 대해 독립기구인 방통위가 정책 협의를 이유로 당·정·청 협의에 참석하는 건 명백한 불법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우철희 [woo72@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