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이인영·박지원, 의혹 적극 해명...野, 현미경 검증 예고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이인영·박지원, 의혹 적극 해명...野, 현미경 검증 예고

2020년 07월 16일 23시 36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이인영 후보자, 자녀 병역 특혜·호화 유학 의혹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자 ’황제 복무’ 논란
오는 27일까지 청문경과보고서 채택해야
[앵커]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와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자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정치권에서 두 후보자를 겨냥한 의혹 제기가 시작됐습니다.

후보자 측은 적극 대응에 나선 가운데, 야당 측은 자문단까지 구성해 현미경 검증을 예고했습니다.

황혜경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원내대표 출신 4선 현역 의원도 인사청문회 단골 메뉴인 자녀 병역 특혜 의혹에서 자유롭지 못했습니다.

이인영 통일부 장관 후보자의 아들이 척추질환으로 병역 면제를 받은 뒤 카트 레이싱을 하고 맥주 상자를 들어 올리는 동영상이 공개돼 특혜 의혹이 불거진 겁니다.

또 스위스 유학 시절 억대 호화 생활을 누렸다는 의혹도 제기됐습니다.

이 후보자 측은 모두 사실무근, 명백한 허위 주장이라며 적극 대응에 나섰습니다.

[여상기 / 통일부 대변인 : (후보자 측이 체류비로) 자녀에게 송금한 금액은 월세 580만 원, 5,102.5스위스프랑과 생활비 2,482만 원을 합쳐 총 3,062만 원입니다.]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자는 군 복무 시절 대학에 다니고 졸업도 한 것으로 드러나 '황제 복무' 논란이 불거졌습니다.

박 후보자는 부대장 허락 아래 야간에만 학교를 다녔고 당시 관행이었다고 주장했지만,

논란이 거세지자 "이유 여하를 불문하고 잘못된 일이고 송구하다"고 밝혔습니다.

두 후보자 모두 인사청문회를 앞두고 조여오는 압박 공세에 적극 대응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야당 측은 자문단까지 꾸려 치열한 검증을 예고하고 나섰습니다.

[김근식 / 미래통합당 박지원 국정원장 후보 청문자문단장 : (이번 인사청문회는) 한 후보자의 행적파기에 머무르는 게 아니라 그것이 갖는 여러 의혹이 지금 대한민국 현재에 어떤 의미가 있는지, 미래 국정원장 직무수행에 어떤 의미를 갖는지 (같이 논의하고 지적할 것입니다.)]

인사청문회법에 따라 국회는 오는 27일까지는 '적격' 또는 '부적격' 의견을 담은 경과보고서를 채택해야 합니다.

새 통일외교안보 진용으로 냉각된 남북관계 돌파구를 마련하려는 정부가 첫 단추를 무사히 꿸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YTN 황혜경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