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499명| 완치 13,501명| 사망 302명| 검사 누적 1,606,487명
박지원 "이제 정치의 '정'도 꺼내지 않을 것...국정원 개혁 매진"
Posted : 2020-07-03 15:55
박지원 "이제 정치의 '정'도 꺼내지 않을 것...국정원 개혁 매진"
신임 국가정보원장으로 내정된 박지원 전 의원은 이제 정치의 '정'자도 꺼내지 않고, 국정원 본연의 임무와 개혁에 매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박 전 의원은 오늘(3일) 내정 발표 직후 SNS에 올린 글에서 역사와 대한민국, 그리고 문재인 대통령을 위해 애국심을 갖고 충성을 다 하겠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또 이를 위해 SNS 활동과 전화 소통도 중단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박 전 의원은 공식 임명을 받으면 추후 각오를 밝히겠다면서도, 다만 김대중 전 대통령과 부인인 이희호 여사, 노무현 전 대통령이 하염없이 떠오른다고 덧붙였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