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423명| 완치 13,352명| 사망 301명| 검사 누적 1,589,780명
통합당 "3차 추경은 잘못된 진단에 근거한 추경"
Posted : 2020-06-30 23:55

동영상시청 도움말

미래통합당이 정부가 제출한 3차 추경안은 잘못된 진단에 근거했고 현실인식이 결여된 것이라며 근본적인 정책 전환을 요구했습니다.

통합당 이종배 정책위의장은 어제 국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방역 관련 예산은 전체 추경 규모의 2%, 그마저도 의료기관 융자금을 제외하면 0.8%에 불과해 주객이 전도된 추경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역학조사와 방역인력 등의 일자리가 시급함에도 이들 일자리는 만들지 않은 반면, 통계 왜곡을 위한 억지 일거리 사업인 'DB 알바' 등에 쓰이는 6,025억 원은 전액 삭감해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기업들은 하루하루 생존 여부를 걱정하고 있지만, 대통령 공약이라는 이유만으로 비리로 얼룩진 태양광 등 신재생에너지에 대못을 박기 위한 1조 4천 원을 반영한 몰염치 추경일 뿐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이 정책위의장은 이미 빚으로 5개월을 버틴 소상공인과 영세자영업자, 중소기업에 무이자 융자와 생존자금을 지원하고 대학의 재정 상황을 고려한 대학생 지원방안도 강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또 코로나 피해 의료기관에 대한 지원강화와 코로나대응에 헌신하고 있는 의료진에게 특별수당도 증액하라고 덧붙였습니다.

최민기 [choim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