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551명| 완치 12,348명| 사망 289명| 검사 누적 1,431,316명
[현장영상] 통일부 "전단 살포, 제도 방안 이미 검토하고 있어"
Posted : 2020-06-04 10:42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이 담화를 통해서 탈북단체의 대북전단 살포에 대해서 항의를 했는데요. 남북 군사합의 파기까지 할 수 있다, 가능성까지 열어뒀습니다.

이에 대해서 우리가 공식 입장을 발표합니다. 현장 연결합니다.

[여상기 / 통일부 대변인]
정부는 전단 살포가 접경지역 긴장 조성으로 이어진 사례에 주목해서 여러 차례 전단살포 중단에 대한 조치를 취해왔습니다.

실제로 살포된 전단의 대부분은 국내 지역에서 발견되며 접경지역의 환경오염, 폐기물 수거 부담 등 지역주민들의 생활 여건을 악화시키고 있으며 남북 방역 협력을 비롯하여 접경지역 국민들의 생명, 재산에 위험을 초래하는 행위는 중단되어야 합니다.

정부는 이러한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접경지역에서의 긴장 조성 행위를 근본적으로 해소할 수 있는 실효성 있는 제도 개선 방안을 이미 검토하고 있습니다. 이상으로 대북 전단 문제에 관한 정부 입장을 말씀드렸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