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14명| 완치 13,786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46,652명
김종인 "모든 대학생·대학원생에게 1인당 '장학금 100만 원' 줘야"
Posted : 2020-04-09 13:20
김종인 "모든 대학생·대학원생에게 1인당 '장학금 100만 원' 줘야"

▲미래통합당 김종인 총괄 선거대책위원장이 9일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사진출처=YTN)

미래통합당 김종인 총괄 선거대책위원장은 9일 모든 대학생과 대학원생에게 1인당 100만원의 '특별재난장학금'을 지급하자고 제안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프리랜서 등의 소득이 급감하고 있을 때 열심히 아르바이트해서 등록금을 보태겠다는 게 대학생들의 안타까운 심정"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분들의 고통을 덜어드리기 위해 즉시 정부는 모든 대학생과 대학원생에게 1인당 100만원씩 특별재난장학금으로 지급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또다시 (대통령) 긴급재정명령권 발동을 우물쭈물하지 말고, 지금 당장 시행해서 이분들의 시름을 조금이나마 덜어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김 위원장은 "여유가 없는 대학생이 대다수를 형성하고 있고, 하숙비나 여러 가지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이라며 재원조달 방법에 대해서는 "교육부 예산에서 활용하면 충분히 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통합당은 전국 대학생과 대학원생을 200여만 명으로 잡고, 2~3조 원의 예산이 소요될 것으로 추산하고 있다.

앞서, 기자회견에서 김 위원장은 서울 관악갑 김대호 후보의 세대 비하 발언과 경기 부천병 차명진 후보의 세월호 텐트 성 행위 막말 등에 대해 대국민 사과를 하기도 했다.

윤현숙[psyche@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