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293명| 완치 12,019명| 사망 287명| 검사 누적 1,371,771명
정세균 총리 "사회적 거리 두기 지속...느슨해지면 그동안 노력 물거품 될 수도"
Posted : 2020-04-05 04:57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정세균 국무총리는 정부가 내일까지로 예정했던 고강도 사회적 거리 두기와 관련해 앞으로도 일정 기간동안 지속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막대한 희생과 비용을 수반하지만 여기서 느슨해지면 그동안의 노력이 물거품처럼 사라질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정세균 총리의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모두발언 듣겠습니다.

[정세균 / 국무총리]
많은 국민들께서 피로감과 무기력을 느끼고 있고, 전례 없이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경제활동에 지장을 받으면서 생계에 위협을 받는 분들도 계십니다.

사회적 거리 두기를 계속하는 것이 막대한 희생과 비용을 수반한다는 사실을 잘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절대 긴장을 풀 수 있는 상황이 아닙니다. 여기서 느슨해지면 그동안의 노력이 물거품처럼 사라질 수도 있습니다.

앞으로 일정기간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지속할 수 밖에 없는 상황입니다.

힘들더라도 우리 공동체의 안전을 위해 사회적 거리 두기의 실천에 계속 동참해 주시기를 간곡히 부탁드리겠습니다. 지금은 사회적 거리 두기가 일상을 찾는 가장 빠른 길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