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668명| 완치 10,506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990,960명
정 총리 '마스크 5부제' 대국민 담화..."국민 협조 절실"
Posted : 2020-03-08 22:13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정부가 마스크 5부제 본격 시행을 하루 앞두고 국민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습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대국민담화를 발표하고 꼭 필요한 사람들이 우선 구매할 수 있도록 양보와, 배려, 협력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홍선기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코로나19 사태가 여전히 엄중한 상황이라고 말문을 열었습니다.

국민 불안감이 가라앉지 않는 상황에서 마스크 문제가 아직 해소되지 못하는 점에 대해서도 송구하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마스크 5부제 본격 시행에 국민의 협조가 절실하다고 강조했습니다.

여전히 마스크 공급이 수요를 따라오지 못하는 상황에서 구매 제한이 불가피하기 때문입니다.

[정세균 / 국무총리 : 절대량이 부족할 뿐만 아니라 긴급한 의료현장과 감염병 특별관리지역 등에 우선 공급해야 하는 현실적 제약이 있기 때문입니다.]

정 총리는 특히, 시민들의 성숙한 시민의식을 부탁했습니다.

[정세균 / 국무총리 : 다소 불편하시더라도 꼭 필요한 사람들이 우선적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양보와 배려, 협력을 기반으로 한 성숙한 시민의식을 발휘해주시기를 당부드립니다.]

정 총리는 마스크 5부제의 안정적 시행을 위해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생산설비 가동률을 극대화하면서 부정유통 행위도 철저하게 단속하겠다는 겁니다.

정부는 개정된 마스크 사용지침에 따라 혼잡하지 않은 야외나 개별공간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아도 된다는 점도 강조했습니다.

또, 감염 위험성이 낮은 곳에서는 면 마스크도 괜찮다며 공직 사회가 면 마스크 사용에 앞장서겠다고 밝혔습니다.

YTN 홍선기[sunki0524@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