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노무현 사위' 곽상언, 민주당 입당...충북 출마
Posted : 2020-01-23 05:54

동영상시청 도움말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의 사위인 곽상언 변호사가 더불어민주당에 입당하고 4·15 총선에서 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에 출마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곽 변호사는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입당 기자회견에서 세상 사람들은 여전히 자신을 노 대통령의 사위로 보지만, 오늘부터는 곽상언이라는 이름 석 자로 본인의 소명을 찾겠다고 말했습니다.

곽 변호사는 노 전 대통령의 서거가 정치 결심에 영향을 미쳤느냐는 질문에, 영향은 당연히 미치는 것이지만 그것이 전적인 이유는 아니라고 강조했습니다.

곽 변호사가 출마 의사를 밝힌 충북 보은·옥천·영동·괴산은 현재 자유한국당 박덕흠 의원의 지역구로 민주당에선 험지로 분류됩니다.

강태웅 전 서울시 행정1부시장과 박종국 전 신문사 편집장도 곽 변호사와 함께 입당해 총선 출마를 선언했습니다.

최민기 [choimk@ytn.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
확진 763명| 퇴원 22명| 사망 7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