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YTN 실시간뉴스] '첫 제보자' 송병기 부시장..."물어서 답해"
Posted : 2019-12-05 06:00

동영상시청 도움말

■ 청와대는 숨진 전 특감반원을 포함해 두 청와대 특감반원이 울산을 방문한 건 김기현 전 울산시장 수사와 전혀 관련이 없다는 점을 거듭 밝혔습니다. 고래고기 압수물 반환을 둘러싼 검·경 갈등 점검이 목적이었다며, 관련 보고서까지 공개했습니다.

■ 김기현 전 울산시장 관련 비위 첩보 첫 제보자는 송병기 울산시 부시장으로 확인됐습니다. 송 부시장은 자신이 먼저 제보하려 한 게 아니라, 청와대 행정관이 먼저 물어와 설명했다고 말했습니다.

■ 이른바 하명 수사·감찰 중단 의혹에 대해 검찰이 청와대 압수수색까지 하자, 더불어민주당은 검찰에 "정치하지 말라"고 격앙된 반응을 보였습니다. 반면 자유한국당은 청와대가 수사에 적극 협조하라면서 검찰 엄호에 나섰습니다.

■ 북한을 상대로 무력을 사용할 수도 있다는 트럼프 미국 대통령 발언에 북한이 인민군 총참모장 명의로 반발 담화를 내놓았습니다. 김정은 위원장이 불쾌감을 나타내고 매우 실망했다며 북한도 신속 대응을 할 수 있다고 밝혔는데, 표현 수위는 조절했습니다.

■ 캄보디아에 있는 북한 식당이 모두 폐쇄되고, 태국과 네팔의 일부 북한 식당도 문을 닫은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북한의 '달러벌이'를 막기 위해 북한 노동자들을 돌려보내도록 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에 따른 것으로, 다른 나라에서도 비슷한 조치가 잇따를 것으로 보입니다.

■ 경기 북부와 영서 북부, 강원 산간에 한파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오늘부터 다시 영하 5도를 밑도는 강추위가 기승을 부리겠습니다. 서울은 낮에도 기온이 영하 2도에 머물고,내일 아침 기온은 영하 9도까지 떨어지며 추위가 절정에 이르겠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