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황교안 "문재인 정권 국정 대전환하면 정치적 고려 없이 협력"
Posted : 2019-08-14 16:12

동영상시청 도움말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문재인 대통령과 이 정권이 대한민국을 잘못된 길로 끌고 가고 있다며 무모하고 잘못된 고집을 꺾고 지금이라도 정책 대전환에 나선다면 어떠한 정치적 고려도 없이 적극적으로 협력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황 대표는 광복절을 하루 앞두고 내놓은 대국민 담화를 통해 74년 전 암흑의 일제강점기를 이겨내 환희의 조국 광복을 맞을 수 있었지만, 오늘의 대한민국은 경제는 사면초가, 민생은 첩첩산중, 안보를 고립무원이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황 대표는 이어 상대를 향한 증오와 사회적 갈등이 증폭되면서 국가의 성장 에너지가 소멸돼 가고 있다며 문 대통령과 이 정권이 역할을 제대로 하고 있는지 묻지 않을 수 없다고 지적했습니다.

황 대표는 대한민국의 헌법정신을 되찾는 것이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는 근본이라고 생각한다며 문재인 정부의 소득 주도 성장, 과도한 최저임금 인상과 근로시간 강제 단축과 같은 반시장·반기업 정책을 반드시 바로잡아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와 함께 한반도 평화의 가장 중요한 선결 요건은 바로 북핵의 완전한 폐기라며 대한민국이 어설픈 중재자가 돼선 안 되고 미·북간 협상에서 소외되면 5천만 국민이 북한의 핵 인질이 될 수도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그러면서 한국당은 현장의 여론을 수렴하고 전문가들의 지혜를 모아 2020 경제대전환 프로젝트와 새로운 외교·안보 정책을 준비하고 있다며 조만간 발표하게 될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