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靑 "현 상황 엄중...한미 공조해 예의 주시"
Posted : 2019-08-06 22:13

동영상시청 도움말

청와대는 오늘 새벽 북한의 단거리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현 상황을 엄중하게 인식하고 긴밀한 한미 공조 하에 관련 동향을 예의주시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청와대는 오늘 오전 7시 반부터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주재 관계부처 장관회의를 열어 이같이 논의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밝혔습니다.

참석자들은 향후 철저한 감시와 대비 태세를 유지, 강화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다만 앞선 북한의 발사체 발사에 대해 밝혔던 우려 표명이나 중단 촉구와 같은 내용은 발표문에 담기지 않았습니다.

오늘 회의는 국가위기관리센터에서 2시간 가까이 진행됐으며,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서훈 국가정보원장이 참석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