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당·정·청 "내년 日 대응 예산 1조 원 넘게 투입"
Posted : 2019-08-04 21:58

동영상시청 도움말

[앵커]
당·정·청이 일본 경제 보복에 대응하기 위해 내년에 1조 원 넘는 예산을 투입하기로 했습니다.

이와 함께 일본 수입 의존도가 높은 산업 분야를 육성하기 위해 관련 법을 개정하고 범정부 차원 위원회도 꾸릴 방침입니다.

최기성 기자입니다.

[기자]
휴일 국회에 모인 당·정·청 고위급 인사들은 한목소리로 일본을 규탄했습니다.

[이낙연 / 국무총리 : 일본 정부가 두 차례에 걸쳐 우리나라에 경제 공격을 가했습니다. 위험하고 무모한 결정들을 바로 시정할 것을 촉구합니다.]

참석자들은 2시간 가까이 경제 대응 방안을 집중적으로 논의했는데, 일본 보복 조치 대응 예산으로 내년에 1조 원 이상을 편성하기로 결정했습니다.

[이해찬 / 더불어민주당 대표 : 내년도 예산 편성은 오늘 논의하는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 방안을 중심으로….]

또 일본 경제 보복 영향을 크게 받는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예산이나 세제 등 정책 수단을 총동원하고, 관련 법을 개정해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조정식 /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 : 소재·부품 전문기업 육성에 관한 특별 조치법을 소재·부품·장비로 확대하고, 상시법으로 전환하여….]

앞으로 5년 동안 100개 기업을 지정해 세계적인 수준의 전문기업으로 육성하겠다는 대책도 내놨습니다.

다양한 대책들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기 위해서 홍남기 경제부총리를 위원장으로 하는'소재·부품·장비 경쟁력 위원회'도 출범시킬 방침입니다.

[김상조 / 청와대 정책실장 : 정부가 이런 역할을 제대로 하기 위해서 국민과 국회에서 열심히 지원해주시길 부탁드리겠습니다.]

지금을 비상시국으로 규정한 민주당은 정쟁을 중단하고 국민과 정치권의 혼연일체로 일본의 도발을 중단시키는 데 힘을 모을 것을 촉구했습니다.

자유한국당은 그러나 실질적이고 현실적인 대책이 없다고 밝혀 해법을 둘러싼 공방은 계속될 것으로 보입니다.

YTN 최기성[choiks7@ytn.co.kr]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