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문 대통령, 21일 러시아 국빈 방문...비핵화 지지 확보 초점

동영상시청 도움말

Posted : 2018-06-08 22:17
앵커

문재인 대통령이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 초청으로 오는 21일 러시아를 국빈 방문합니다.

북미 정상회담 직후 갖는 첫 국제 외교무대라 북한의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정착을 위한 협력 방안에 초점이 맞춰질 전망입니다.

신호 기자입니다.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오는 21일부터 2박 3일간 러시아를 국빈 방문합니다.

우리 대통령의 러시아 국빈 방문은 지난 1999년 김대중 전 대통령 이후 19년 만입니다.

오는 12일 싱가포르 북미회담 직후에 갖는 한러 정상회담이라는데 큰 의미가 있습니다.

북한 비핵화와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에 대한 러시아의 지지 확보가 중요합니다.

[김의겸 / 청와대 대변인 : 한반도의 평화를 만들어 나가는 과정에서 양국 간의 전략적 소통과 협조를 더욱 강화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합니다.]

문 대통령은 한국 대통령으로는 처음으로 러시아 하원 연설을 통해 동북아 냉전 구도 극복을 강조할 예정입니다.

신 북방정책 핵심 파트너인 러시아와의 경제협력 방안도 논의됩니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9월에도 블라디보스토크를 찾아 동북아 국가들이 협력해 극동 개발을 성공시키는 것이 북핵 문제의 해법이 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문재인 / 대통령 : 극동에서 경제협력에 성공하는 모습을 보면 북한도 이에 참여하는 것이 이익임을 깨닫게 될 것입니다. 그리고 그것이 핵 없이도 평화롭게 번영할 수 있는 길임을 알게 될 것입니다.]

가스와 철도, 항만, 전력 등 9개 분야에서 협력을 제안했는데 이후 남북관계 개선으로 현실화 가능성이 더 커졌습니다.

문 대통령은 또, 러시아 월드컵 한국·멕시코 전을 관람하며 우리 대표팀을 응원할 예정입니다.

오는 9월 러시아 동방경제포럼에 푸틴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을 또 초청할지도 관심입니다.

북한 김정은 위원장까지 초청에 응할 경우 남북 정상이 다시 만나는 자리가 될 수도 있습니다.

YTN 신호입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