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민주당 수도권 투표...文 "본선 승리" 安·李 "결선 투표"

실시간 주요뉴스

정치

민주당 수도권 투표...文 "본선 승리" 安·李 "결선 투표"

2017년 04월 03일 16시 0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앵커]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경선, 오늘 마지막 순회 투표인 수도권 지역 투표 결과가 발표됩니다.

문재인 전 대표는 과반 득표로 본선 직행을 강조하고 있고, 안희정 충남지사와 이재명 성남시장은 결선 투표 성사에 희망을 걸고 있습니다.

대회가 진행되고 있는 서울 고척 스카이돔으로 가보겠습니다. 김도원 기자!

마지막 순회 투표인데, 오늘 후보가 결정되는 건가요?

[기자]
결선투표가 없을 경우 민주당 대선 후보는 오늘 확정됩니다.

지금은 수도권 지역 대의원 투표가 진행되고 있는데요, 대의원 7천 8백여 명의 투표가 끝나면 오후 5시가 넘을 것으로 보입니다.

앞서 후보들은 연설을 통해 지지를 호소했는데요, 문재인 전 대표는 하루 빨리 경선을 끝내고 판세를 굳혀야 한다며, 정권교체를 위해선 경선 1등이 아니라 압도적 지지가 필요하다고 역설했습니다.

안희정 충남지사는 모두가 전통적 지지층의 결집 호소할 때 자신은 국민의 바다로 나아가자고 말했다며, 가장 확실한 정권교체 카드는 자신이라고 주장했습니다.

또, 이재명 성남시장은 기득권에서 자유로운 자신만이 세상을 바꾸는 정권교체를 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오늘 승부를 좌우하는 것은 전체 선거인단의 절반을 넘는 130여만 명에 이르는 ARS 선거인단 투표입니다.

현재까지 후보들의 누적 득표율은 문재인 59%, 안희정 23%, 이재명 18%입니다.

정확한 수치는 투표율에 따라 달라지겠지만, 지금까지의 투표율 추세로 봤을 때 오늘 문 전 대표의 득표율이 45%를 넘을 경우 곧바로 본선 직행이 확정됩니다.

뒤집어 보면 안 지사와 이 시장이 합쳐서 득표율 55%를 넘기면 결선투표가 가능하다는 얘기이기도 합니다.

오늘 투표 결과는 오후 7시 반쯤 발표될 예정입니다.

YTN은 개표 현장을 생중계로 전해드립니다.

지금까지 민주당 대선 후보 수도권 선출대회 현장에서 YTN 김도원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