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납품비리 폭로' 전 소령 권익위 채용
Posted : 2011-07-18 19:31
지난 2009년 계룡대 근무지원단의 납품비리를 폭로했던 김영수 전 해군 소령이 다음달 1일부터 국민권익위원회 조사관으로 활동합니다.

권익위 관계자는 김 전 소령이 최근 국방보훈민원과 조사관에 응시해 합격했다고 말했습니다.

김 전 소령은 지난 2009년 한 방송사 프로그램에 출연해 9억 4천만 원대의 계룡대 군납비리 의혹을 제기했는데, 이후 '내부 고발자'로 찍혀 불이익을 받다가 지난달 전역했습니다.
댓글등 이미지 배경